국제신문

menu search

단양 펜션서 20∼30대 추정 남녀 4명 숨진 채 발견

디지털콘텐츠팀 inews@kookje.co.kr | 2019.09.22 15:41
22일 낮 12시39분 충북 단양군 단양읍의 한 펜션에서 20, 30대로 추정되는 남자 3명과 여자 1명이 숨진 채 발견됐다.

충북도소방본부에 따르면 펜션의 출입문이 내부에서 잠겨 있다는 펜션 주인의 신고를 받고 119구조대가 출동해 출입문을 열고 내부를 확인한 결과, 이들이 숨져 있었다.

펜션 내부에는 40㎏짜리 질소 가스통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이들이 스스로 목숨을 끊었을 가능성이 있다고 보고 펜션 주인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사망자들의 신원을 확인하고 있다. 연합뉴스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트위터 페이스북
ⓒ국제신문(www.kookje.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준의 그 고장 소울푸드